홍태양 aka 체홍 다 레전드 (Hong Taeyang aka Chehong Da legend)

 

에꼴 블루 포토그라피 졸업

요하네스 구텐베르크 대학교 마인츠 미술대학 중퇴 

 

 

개인전

 

2020 ‘지킬 앤 하이드’, H아트브릿지, 서울

2018 <Young Koran artists> The mix tape vol.1, 시카미술관, 김포

 

 

단체전

 

2020 그리고 새로운, 앤드뉴 소속 작가 릴레이 단체전,57th 갤러리, 서울

2020 골드캔 아트플랜, 서궁갤러리, 서울

2020 오늘의 시각과 방법전, 영아트 갤러리, 대전

2020 Future is today Al-Tiba9 Global, 바르셀로나

2017 Color,국제단체전, 시카 미술관, 김포

 

 

아트페어

 

2020 청년 미술상점,예술의 전당, 서울

2020 을지 아트페어 프라이즈, 서울

2020 아트 광주 국제 아트페어, 광주

 

 

출판

 

Cica art now 2019, 시카미술관, 김포

 

 

작가노트

 

몇만년동안 진화를 거듭해온 대지의 움직임 속에서

단 하나의 고통만은 아물줄 모르고 그 자리 그대로 자리한다.

 

뒤엉킴이 반복되는 삶의 조각의 끝에서 우주의 벽에 튕겨져 나오는 고통의 굉음은

작은 갈대조차 흔들리게 하지 못한다.

 

그대에게만 들리는 이 지독한 이 굉음은

변화를 거듭하는 대지안에 스며들어 메아리를 반복한다.

 

오랫동안 수없이 반복되어 온 고통의 굉음은

여전히 그대안에서 메아리를 유지한다.

 

 

 

Hong Taeyang aka Chehong Da legend

 

     

Studied Mainz KunsthochschuleJohannes Gutenberg-Universität Mainz

Graduated Ecole bloo photographie et d’image contemporaine

 

     

Selected Solo Exhibition

      

2020 Jekyll and hyde,H.artbridge gallery, Seoul

2018 «Young Korean artists»The Mixtape vol.1, Cica Museum, Gimpo

     

 

Selected Group Exhibition

 

2020 AND NEW, 57th gallery, Seoul

2020 Gold can Art plan,Seogung gallery, Seoul

2020 Today's time and method,Young art gallery, Daejeon

2020 Future is today,Al-Tiba9 Global, Barcelona

2017 Color,Cica Museum, Gimpo

 

 

Art Fair

 

2020 Eulji art fair prize, Seoul2020 Young artists art market,Seoul arts center, Seoul

2020 Gwangju international art fair, Gwangju

 

 

Selected publication

 

2020 CIca Art Now 2019 by Cica Museum, Gimpo

 

 

Artist statement

 

In the movement of the earth that has evolved for tens of thousands of years,

Only one pain does not heal and be located on it.

 

At the end of life’s repeatedly tangled piece,

The roars of pain that which bounce on the wall of the universe can not even shake even a small reed.

 

This awful roar that only you can hear,

sink into the varying land and keep makes echoes.

 

The roar of pain that has been repeated for many years.

Still, keep echoes inside you.

COPYRIGHT  © H.ART BRIDGE ALL RIGHTS RESERVED

S-bahn 6, 100x55.76 cm, 디지털c타입인화, 2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