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 가 영 (Nam Ga Young)

 

 

숙명여자대학교 회화학부 서양화전공

 


개인전 

 

2020 당신의 방, H.아트브릿지, 서울
 

 

단체전 

 

2020 아시아프 2020, 홍익대 현대미술관, 서울
2020 11人11話-2020 이랜드 갤러리 아트로 특별기획전
2020 Correlation le pave d'orsay, 프랑스 파리
2020 Affinites-2 베르사유 미술대학, 프랑스 베르사유
2019~ 이랜드갤러리 Artro (온라인 전시)
2020 아시아프 2019,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서울
2018 낯선 여행, 공유 스페이스 썬+, 서울
2018 날 것 나의 것, 팀 무빙 단체전, 플랫폼 팜파, 서울
2016 GIAF 전국대학미술페스티벌 展 (학생우수작품상), 세종문화회관, 서울

 

 

수상 

 

2018 제 5회 서울국제일러스트레이션 공모전 입선, 사단법인 서울미술협회
2016 GIAF 전국대학미술페스티벌 展 학생우수작품상

 


작가노트

외로움과 우울에 대한 경험으로부터 출발한 나의 작업은 한가지 중심적인 생각을 가지고 있다.

외로움과 우울은 소소한 인간관계 속에서 느끼는 그것 이상으로, 필연적인 것이다.

즉 인간은 각자의 세계 속에서 살아가며 타인의 세계와는 겹쳐질 수 없다는 것이다.

타인에게 공감하려 해도 창문 바깥으로만 바라볼 수 있을 뿐, 타인의 세계로 들어갈 수는 없다. 
끔찍이도 평온한 자신만의 방에서 우리는 끝없는 외로움을 만나고, ‘인생은 결국 혼자’가 된다.

하지만 그 방에서 우리는 암묵적인 외로움의 형태를 서서히 바라볼 수 있게 된다.

외로움에 대한 공감은 그러한 바라봄으로부터 출발한다. 


Nam Ga young


 

Education

Sookmyung Women’s University. Fine art

 


Solo Exhibition

2020 Your Territory, H.art bridge, Seoul, South Korea

 


Group Exhibition

2020 ASYAAF 2020, Hongik University Museum of Contemporary Art, Seoul
2020 11人11話(11 Artists and 11 Stories) , Eland Gallery ARTRO, Seoul 
2020 Correlation, le pave d'orsay, France, Paris
2020 Affinites-2, Ecole des Beaux-arts de Versailles, France, Versailles
2018 Unfamiliar Journey, Space Sun+/ South Korea, Seoul
2018 Raw thing, My thing, team mubing, Platform Pampa, South Korea, Seoul
2019 Eland Gallery ARTRO (Online Exhibition)
2019 ASYAAF 2019, Dongdaemun Design Plaza (DDP), Seoul

 


Award 

2018 The 5th Seoul International Illustration Competition, Seoul Fine Arts Association, Honorable mention
2016 GIAF National University Art Festival, Student Prize 

 


Artist Statement

My work, which started from my experience of loneliness and depression, has one core idea. Loneliness and depression are more than feeling in a small relationship. It is innate. In the other words, People live in their own world, and it cannot overlap with the world of others. Even if you try to empathize with another person, you can only look outside through the window, and you cannot enter the world of others. 
In own horribly tranquil room, we meet infinite loneliness. It ends up with the words "Life is alone anyhow." at last.
But we can slowly getting to look at the shape of own tacit loneliness. Sympathy for loneliness begins with that gaze.


 

COPYRIGHT  © H.ART BRIDGE ALL RIGHTS RESERVED